뉴스>이슈
SK텔레콤 T1 '혁명가' 김택용 은퇴
2013-09-09 11:05

SK텔레콤 프로게임단 T1(단장 이성영) '혁명가' 김택용이 은퇴를 공식 선언했다.

2005년 데뷔한 김택용은 POS와 MBC게임 히어로에서 활약하며 메이저 개인리그인 MSL에서 2회 연속 우승을 차지하면서 두각을 나타냈다. 2008년 SK텔레콤 T1으로 이적한 김택용은 클럽데이 온라인 MSL에서 우승했고 IEF 2008과 2010, 2011에서 1위를 차지했다. 곰TV TG삼보-인텔클래식 시즌2 우승, WCG 2009 동메달 획득 등 스타크래프트:브루드워에서 최다 우승 기록을 가진 프로토스로 e스포츠의 간판 역할을 해냈다.

김택용은 신한은행 프로리그 08-09 시즌에서 정규 시즌 MVP를 수상했고 신한은행 프로리그 10-11 시즌에는 63승을 기록하며 역대 한 시즌 최다승 기록을 달성했다. 김택용이 프로리그에서 맹활약한 덕에 SK텔레콤 T1은 역대 프로리그 최다 우승팀에 올라섰다.

12-13시즌부터 스타크래프트2로 종목이 전면 전환되면서 새로운 게임 적응에 어려움을 겪던 김택용은 고민 끝에 은퇴를 결정하고 휴식 후 군입대할 예정이다.

김택용은 "선수 생활을 갑작스럽게 은퇴하게 되어 죄송하다. 지금까지 많은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데일리e스포츠 남윤성 기자 thenam@dailyesports.com]





e스포츠는 잘!생긴 SK텔레콤 LTE-A로 즐기세요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